이미지준비중입니다

녹동사

  • 위치 : 고현면 방월마을
  • 규모 : 사당-목조와가 (정면 3칸, 측면 2칸)
  • 부속물 : 녹동정사(鹿洞精舍. 정면3칸, 측면2칸, 목조와가) [회산유집(晦山遺集)1,2권]

녹동사는 남해군 고현면에서 살았던 선현 삼위(三位)를 봉안하고 있는 곳이다. 선현 삼위는 석계 김창성, 회산 김유용, 몽와 하한위를 일컫는 말이다. 이 삼인은 모두 학식과 덕망이 높아 후학들을 양성하고 유교를 선위하여 남해사람들에게 추앙받던 유학자였다. 이 중 석계선생은 고종 4년(1867) 12월10일에 고현면 탑동에서 출생하여 8세때부터 예의범절이 어른과 같았고 배움이 지극하였을 뿐 아니라 시율도 탁월했다고 전해지고 있다. 회산선생은 평생을 마을 훈장으로 있으면서 후학들을 가르치는데 최선을 다했고 회산선생과 죽마고우로 지낸 몽와선생은 한학을 했던 분이다. 녹동사는 3분의 신위(神位)를 봉안하고 그 뜻을 받들기 위해 1922년 후학들이 녹동정계(鹿洞情契)를 조직하여 1978년에 창건했다. 석채례(釋菜禮)는 매년 음력3월18일에 봉행한다.

소셜 댓글 작성

댓글을 작성하시려면 소셜 로그인이 필요합니다. ( 답변이 필요한 내용은 "해당 게시판"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. )

소셜댓글이란?
페이스북, 트위터, 구글플러스
아이디로 로그인 할 수 있습니다.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/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닫기
댓글 작성 폼

소셜 댓글 목록

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.


만족도 조사

현재 열람하신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?

평가

담당부서
고현면행정복지센터 총무팀(☎ 055-860-8351)
최종수정일
2019-07-02 09:52:37